롯데 스티커카드 (포잉) 사용 후기

2016.06.29 23:42 IT Device Game

아이폰을 쓰면서 그다지 불편함은 없지만 딱 하나 예전 안드로이드폰을 썼을때 편리하게 스마트폰에 카드를 등록해 NFC로 교통카드를 쉽게 사용했던 때가 가끔은 생각 날때가 있습니다. 별도로 교통카드를 들고 다니지 않고 스마트폰으로 교통카드를 대신하던 그 편리함이 말입니다.

물론 그때도 일반 카드에 비해서 간혹 인식이 잘 안될때가 있긴 했지만 그래도 늘 가지고 다니던 휴대폰으로 교통카드를 대신했던 간편함이 분명히 있었습니다. 해외에서는 애플페이로 NFC 교통카드가 된다고 하지만 국내의 다양한 NFC 규격, 특히 국내의 표준화 되지 않은 독특하고 요상한 교통카드 환경을 생각하면 당분간은 요원할 것 같고 국내 교통카드를 지원하는 NFC 별도 케이스를 끼워서 다니기에는 슬림한 케이스를 좋아하는 제 성격에 차지 않는 부분이 있습니다.

 

대안으로 가벼운 지갑 형태 케이스에 카드를 끼워 다닐수도 있지만 개인적으로 플립 케이스도 안 좋아합니다.(은근 까다로운 성격이라는....)

 

그러면에서 이번에 롯데에서 나온 롯데스티커카드(포잉)은 그런 욕구를 딱 채워줄 카드로 생각되었습니다.

 

 

요런식으로 스마트폰에 스티커 형태로 부작해서 사용하는데 제 경우에는 슬림케이스 뒷면에 부착하였습니다. 이후에는 스마트폰을 버스나 지하철 단말기에 가져다 대기만 하면 됩니다.

 

이미지 출처 : 롯데카드 홈페이지

 

이미지 출처 : 롯데카드 홈페이지

 

이미지 출처 : 롯데카드 홈페이지


처음 카드를 붙였을때는 예시에서 처럼 아이폰 최하단에 붙였는데 단말기에 인식이 거의 되지 않았습니다. 덕분에 바쁜 출근 시간에 카드를 인식시키려고 진땀을 빼야 했습니다. 나중에 곰곰이 생각해 보니 휴대폰 하단에 부착하라는 이유가 보통 상단에 있는 스마트폰 안테나의 전파 간섭을 피하라는 것 같은데 아이폰의 경우는 하단에도 안테나가 있습니다. 그래서 롯데 스티커카드를 다시떼서 살짝 중앙 하단에 달았는데 훨씬 잘 인식이 됩니다.

처음보다는 잘 인식이 되는데 지하철의 경우는 큰 문제가 없었는데 버스 단말기의 경우 어떤때는 한번에 인식이 잘 되고 간혹 인식이 잘 되지 않아 여러번 시도해야 하는 경우가 여전히 있습니다. 아무렇게나 가져다 대어도 인식이 잘 되는 신용카드에 비하면  단말기에 가까이 가져갈때 위치등을 잘 고려해야 잘 인식이 됩니다.

 

며칠 이용해본 경험상 단말기에 딱 붙일때 보다 살짝 붙을듯 말듯 거리를 두는게 더 잘 인식 되었습니다. 기존 교통카드 보다는 태그시에 좀 더 신경을 더 써야 하는게 약간 더 불편하게 느껴집니다.

 

 

그럼에도 별도 교통카드 없이 아이폰만 들고 다니려는 분에게는 또 다른 대안이 될 수도 있어 보입니다.

 

 

7월 31일까지는 추가적인 청구할인 이벤트도 하고 있으니 사용을 고려해 보셔도 될것 같습니다.

 

안드로이드폰 유저에게도 비교적 꽤 귀찮은 편인 NFC 설정 및 모바일 카드 등록 없이 간단하게 교통카드 기능을 이용하려는 분들에게는 롯데 스티커 카드가 정말 딱 맞는 상품 같습니다. 다만 다른이의 이용기를 보면 대부분 인식률이 좋다는 글만 있는데, 제 경우에 버스 단말기에서만 아주 가끔 인식문제를 일으킵니다. 특이하게도 지하철 단말기에서는 대부분 1번만에 인식을 하는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롯데 스티커 카드의 경우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 NFC 설정과 모바일카드 발급이 귀찮은 분들에게는 꽤 괜찮은 대안이 될 것 같습니다.

 

 지후대디의 친구가 되어 주세요~

 

지후대디의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 누르고 글 구독하기

 

지후대디의 Favorite 카카오스토리 채널 "소식받기" 누르고 글 구독 하기

 

하트 공감에는 로그인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잠깐 수고의 좋아요 한번에 제 마음이 행복해 진답니다.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저도 광고에서 보고 흥미로웠었는데 그래도 쓸만하긴 한 모양이네요.. ㅎㅎ
    • 아이폰이라면 뒷면에 꼭 전자파방지 스티커를 붙이고 그 위에 붙여야 하더군요. 잘 인식이 안되는 이유가 아이폰은 전자파가 많은 편이라 그렇더 군요.
  2. 신기한데요? 와우. 요즘은 정말로 모든게 편해지는 거 같네요.
    • 언젠가는 되겠지만 빨리 아이폰 자체로도 교통카드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바깥에 붙일 필요 없이요 ^^
  3. 삼성페이 안되는 유저를 위한 카드인가보네요.
    삼성페이 같은게 없어도 될거같긴한데...
    보통 동네에 핸드폰만 들고 산책나가는데...가끔 커피먹고싶을떄...삼성페이가 된다면? 하고 생각되더라구요
    • ㅎㅎ 삼성페이는 요즘은 연령을 떠나서 쓰는 모습이 많이 보입니다.
  4. 오,,,,전 교통카드 잘 이용할일이 없지만..
    이거 많은 분들에게 아주 유용하겠습니다^^
    • 네 NFC를 지원 안 하거나 그런 설정 귀찮은 분들에게는 딱 좋은 솔루션 입니다.
  5. 인식률은 점점 더 좋아지겠죠. 저도 영화관에서 우연히 광고보고 흥미롭다 생각했는데, 지갑 꺼냈다가 넣었다가 귀찮을 땐 정말 유용하겠네요. 더군다나 바쁜 출퇴근시간에는.. 더더욱. 국내에도 애플페이가 하루빨리 도입됐음 좋겠습니다 ㅠㅜ
    • 네 하지만 국내에서는 막상 쓸곳이 없다는것도 문제군요.
  6. 롯데에서 이렇게 스티커 카드가 나오는군요.^^
    좋은 아이디어인거 같아요. ㅎㅎ
    인식률이 좀 더 완벽해지면 좋겠습니다.
    • 전자파방지 스티커를 붙이면 인식율이 확 올라가는 것 같습니다.
  7. 본문의 인식관련해서.... 아이폰은 전자파가 강한편이라 전자파 차단 카드를 하단에 붙인후 사용하면 인식문제가 거의 없다고 합니다.
  8. 아...카드를 조금 더 얇게 만들었다면 좋았겠다는 생각이 드네요..진짜 스티커 처럼요..
    그치만... 아이디어는 정말 굿이네요...
    • 네 사실 일반 카드보다 조금은 얇다고 하는데 그다지 얇은 카드는 아닙니다.
    • 박럭키
    • 2016.07.27 20:10 신고
    저도 지금 사용중인데 버스에서만 태그가 안되네요ㅠㅠㅠ 다시뗐다가 붙이고싶은데 절대 안떨어지네요 어떻게 떼셨는지 알려주실 수 있을까요?
    • 전 어차피 케이스 위에 붙인거라 커터날로 살살 밀어 넣어서 떼어냈습니다. 본체에 붙이셨다면 얇은 플라스틱 자 같이 조금 덜 날카로운 납작한 걸 이용해 보심이
  9. 저도 롯데카드 쓰고 있는데 쓸만해지고 편리해지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