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사실 이 블로그를 운영하는 지후대디는 생각보다 사교적인 사람은 아닙니다.


아주 조금 나이가 들면서 성격이 조금은 유해지긴 했지만 원래 지금보다 더 예전에 연예시절 아내가 말한 제 매력은 일단 매우 까칠함, 절대 물어보지도 않고 마음대로 데이트 장소 정해서 통보하는 패기(?), 그나마 데이트도 정해진 시간안에 계획대로 해야 하는 하드한 일정표, 간혹 컴퓨터나 전자기기에 대한 특유의 아는체, 잘난체 (응? 장점이라며?)등이 포인트 였습니다.


특히나 회사에서 업무를 할때는 무척 까칠해 지는데 보통 삶에서의 이런 저런 행동들은 덤벙 덤벙 하면서 대충 사는 편인데도 불구하고 조금 민감한 업무만 맡았다 하면 완벽주의에 가까운 예민함이 표출되는 성격이라 불과 2, 3년 전까지 제 까칠함에 데이거나 다툰 사람들도 꽤 많았더랬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조금 무던해진것은 40대가 되어서 인것 같기도 하고 특이 하게도 블로그를 시작한 한 2년여 전부터의 변화로 생각됩니다.


블로그를 시작하고 많은 다른이의 블로그 글들을 보고 서로 참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많구나 하고 느꼈습니다. 다른 생각도 읽고 또는 간접적으로 경험하며 머리가 굵어지다 보니 서로가 어울려 사는 세상 살이, 일이 뭐 그리 중요하다고 서로 죽일듯이 대하고 살 필요가 있을까 하는 회의감이 들었던것 같습니다.


물론 해야하는 일 중에는 정말 크리티컬하고 예민해야 하는 중요한 일들도 있지만, 80~90% 이상의 일들은 다른 사람도 배려해줄 버퍼도 있고 그 사람의 사정도 한번쯤은 공감 해주는 충분히 융튱성을 발휘해 줄수 있는 일에도 제 일정이나 계획과 조금만 틀어져도 화를 내거나 다그치거나 꽤나 다투었던 성격이었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다행히 제 주변에 항상 참 좋은 분들이 많이 계셨고 좋은 인연도 지속되어서 인복은 타고 났다고 감사히 여기고 있습니다. 올해 이직을 해서 회사를 옮긴 후 만난 사람 중 한 사람은 제가 티스토리 블로그를 소개해서 요즘 열심히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Orangeline(블로그 필명)으로 블로그를 운영 중인데 굉장히 사교적인 성격으로 제 블친 분들과도 금방 친해지는 놀라운 친화력을 보여 주었습니다. 사실 저는 거의 2년에 가깝게 블로그를 통해서 알고는 지내는 분들이지만 오프라인에서 한번 만나볼까? 하는 생각은 한번도 해보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만날 약속을 덜컥 잡았다고 합니다.

 

 유쾌하게 얼굴 공개를 허락하신 두 분

 

연배야 저희보다 훨씬 더 많으시지만 블로그 만은 그 누구보다 청춘인 두분, 바로 포장지기 (http://samilpack.tistory.com/) 님과 늙은 호텔리어 몽돌(http://lee2062x.tistory.com/) 님이었습니다.


아시는 많은 분들도 많으시겠지만 포장지기님은 여전히 종종 남자들의 원성(?)을 사는 유명한 애처가 님이시고 몽돌님은 호텔 이야기라는 독특한 주제로 블로그를 운영 중이신 호텔리어 입니다.

 

 

잠실 방이동의 먹자골목에서 조촐하게 막걸리를 마시며 자리를 했는데 제가 그 자리를 기념하기 위해 아이폰으로 사진을 몇장 찍었습니다.


그날 따라 약간의 사정으로 전날 밤 잠을 잘 자지 못했는지라 별로 상태가 좋지 못했고, 이 자리를 주선하고 예약했던 Orangeline 님은 하필 금요일에 업무때문에 붙잡히는 바람에 늦어져 결국은 먼저 도착한 제가 대화를 나누는 중 틈틈히 스마트폰으로 검색해 일단은 가장 가까운 곳으로 자리를 잡았는데 제 개인적으로는 깔끔하고 나쁘지 않았습니다만 다른 두분들도 괜찮으셨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술을 많이 드는 분위기는 아니라 막걸리 두병과 수육, 그리고 전으로 안주를 하며 담소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실제로는 처음으로 만난 사이지만 이야기가 끊이지 않고 이어졌습니다.


삶의 이야기, 그리고 결코 빠질 수 없는 블로그 이야기, 그리고 카메라와 사진 이야기, 때때로 이번 연말 정산과 정치, 세금 폭탄에 분노하기도 하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눈 시간이었습니다. 모두 블로거다 보니 이야기의 많은 부분에 블로그 운영에 대한 이야기들도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요즘의 블로거들의 구독자 확보 수단은 SNS로 옮겨가고 있는것 같습니다. 두분 모두 구독자 확보에 비장의 고급 노하우가 있으셔서 아주 재미있게 들었습니다. SNS 활용은 어느 정도 알면서도 매너리즘 때문인지 좀 게을리 한 부분들이었는데 두분과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저도 훨씬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쩌면 블로거가 아니었다면, 또 블로그를 하지 않았다면 전혀 인연을 맺지 못했을 분들과 이렇게 인연을 가지게 된것이 참 신기하기도 합니다. 비록 온라인이고 세대도 다르고 직업도 제각각 이지만 우리 모두는 젊고 열정이 불타는 블로거 였습니다. 이래 저래 즐거웠던 금요일 저녁 모임에 대한 보고 였습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빈티지 매니아 아 이 반가운 자리에 제가 일등으로 댓글 ㅎㅎ
    정말 반갑고 좋은 시간들 가지셨겠는데요
    부럽습니다^^
    지후대디님 반칙 아입니까? ㅋ 다른분들처럼 사진 올리셔야지요
    (몽돌님 이번에 학실하게 보니 정말 현성이와 붕어빵이군요 ㅋ, 포장지기님은 완전 애처가 포스가 ㅋ)
    2015.01.25 00:22 신고
  • 프로필사진 포장지기 빈티지 매니아님 반갑습니다^^
    웃고 떠드느라 미처 지후대디님 생각은 못했다는ㅎㅎ
    행복한 시간 이었습니다^^
    2015.01.25 01:24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그날 제 사진은 찍질 않아서 ^^
    말씀대로 블로그에 얼굴 노출을 꺼려왔는데 이미 공개한 페이스북엔 셀카부터 풍부한 제 사진이 넘치고 있어서 ^^ 숨기고 가리는게 아이고 의미 없다군요 반칙이라 하시니 아쉬운대로 페이스북에 공유되어 있던사진 링크해 봅니다^^

    https://m.facebook.com/lucy7599/posts/826780747373972:0
    2015.01.25 09:02 신고
  • 프로필사진 늙은 호텔리어 몽돌 빈티지님 오심 한번 뭉칠까요??ㅋ 2015.01.25 11:55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빈티지매니아님 한국 오시면 한번 추진을 해보아야 겠습니다. ^^ 2015.01.31 22:34 신고
  • 프로필사진 포장지기 ㅋㅋ어차피 제 얼굴 책임질 나이는 지났지만,헌데 까진 머리는 너무하시는구려~
    뽀샵이라도 해주시지.ㅎㅎ
    영광된 자리에 함께 할수 있어 저도 유쾌하고 행복 했습니다..
    복잡한 퇴근시간 전철안에서 그 무거운 떡 셔틀 하시느라 땀 뻘뻘 흘리시고.
    잠소 선정하시느라 고군분투하시는 모습에서 감동도 받았고요..
    무엇보다 훌륭하신 세분 블로거이자 페친님들을 뵙게돼서 너무 반가웠습니다..
    언젠가는 인연이 되면 한번쯤은 뵐수 있겠지 했는데 이렇게 빨리 그날이 올줄은 저 역시도 상상도 하지 못했지요.
    자리 주선해주시고 맛있는 떡까지 챙겨주신 오렌지님에게 깊은 감사 인사 전합니다..
    동갑내기 몽돌님은 형제를 만난것같은 털털함에 편한 자리가 됐음은 물론입니다..
    봄볕 따뜻하게 내리쬐는 안성 에서의 바베큐 파티가 벌써부터 기다려 집니다^^


    2015.01.25 01:17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안그래도 사진에 모자이크를 할까 말까 조금 고민했습니다만 ^^
    따뜻한 봄이 오면 바베큐 파티하러 한번 꼭 들리겠습니다.
    2015.01.31 22:35 신고
  • 프로필사진 늙은 호텔리어 몽돌 지후대디님과 오륀지님 민낯도 까셔야징~ㅎㅎ 2015.01.25 11:56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그래야 할것 같은 의무감이 듭니다 ^^
    2015.01.31 21:04 신고
  • 프로필사진 달빛천사7 좋은 분들과 함께 하셨네요 거리가 멀면 그런데 가까운 지역이면 좋치요 2015.01.25 13:59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네 가까운 지역이라면 이런 만남 가지는것도 좋은 시간이 될듯합니다 2015.01.30 20:36 신고
  • 프로필사진 개인이 이런 모임 너무 좋은것 같아요 ㅎ 전 부산지역인데 부산 지역분들과 친해져서 모임 한번 가져야겠네요 ㅎㅎ 개인적으로 부럽네요~ 2015.01.25 21:16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저도 사실 부산에서 30년을 살았답니다 ^^ 동향인을 만나 반갑습니다 2015.01.30 20:25 신고
  • 프로필사진 조아하자 부... 부럽다는 생각밖엔... ^^; 저도 경제적인 사정이 좀 나아지면 언젠간... ㅠㅠ 아직 백수인 상황에서... ㅠㅠ 2015.01.27 00:10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저희도 조촐한 자리를 가졌습니다 ^^ 2015.01.30 20:21 신고
  • 프로필사진 남김없이 바쁘지 않다면 소중한 얘기들을 나눌 수 있는 분들과
    이렇게 만나는 것도 의미가 있는 일일 것 같네요.
    2015.01.27 00:26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다들 어렵게 시간을 낸 쉽지 않게 성사된 자리 같습니다 -^^ 의미있는 만남을 가진 시간이었던것 같습니다 2015.01.30 19:56 신고
  • 프로필사진 빌노트 드디어 오프라인까지 진출하셨네요 ㅎㅎ 부럽습니다.
    아직 아이가 어려서 블로그 모임까지 만들었다간 큰일나지 싶어 저는 아직 자제중입니다^^
    블로그는 진정한 소통의 공간이 아닐까 싶네요!
    지후대디님 모습의 쿨한 공개 기대하겠습니다 ㅡㅡㅋ
    2015.01.27 11:15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이 포스팅 댓글중에 페이스북을 통해 이미 공개했습니다 ^^ 나이들면 이런것도 좀 포기하게 되는것 같습니다 ^^
    2015.01.30 19:51 신고
  • 프로필사진 iPC119 오프모임 가지셨군요 ~
    좋은 인연들 이어가세요 ^^
    2015.01.27 14:09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감사합니다 ^^ 사실 20년전 pc통신 동호회 이후로 사람들을 직접만난건 처음인듯 합니다 2015.01.30 19:44 신고
  • 프로필사진 카멜리온 우와 ㅎㅎ 저도 이웃 블로거 분들하고 오프모임 한번 가지고 싶네요.
    요새는 조금 자신감이 떨어져서 조금 그렇지만...
    2015.01.27 14:15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네 또직접 얼굴을 보고나니 또 다른 친밀감도 생기는것 같습니다 ^^ 2015.01.30 19:41 신고
  • 프로필사진 에스델 ♥ 몽돌님과 포장지기님을 이렇게 사진으로 보게되네요^^
    참 즐거운 모임이었을것 같습니다.
    저도 기회가 되면 이런 모임에 참여해 보고 싶네요!

    아이들이 개학해서 오늘 블로그에 돌아왔습니다.
    블로그는 정말 꾸준함이 생명인듯...
    오랜만에 새글을 쓰니~ 많이 어색하더라구요.ㅎㅎ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2015.01.28 10:23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복귀를 환영합니다 에스델님 ^^ 다음이 블로거들 한번쯤 만나는 행사같은것 열어준다면 좋을것 같기도 합니다 ^^ 2015.01.30 19:36 신고
  • 프로필사진 드림 사랑 이렇게 좋은 블로거 님들을 현실에서 만나뵙다니요 부럽습니다 사진으로보니 많이 부럽습니다 2015.01.29 19:21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네 오프에서 이렇게 만남을 가지니 인터넷과 또다른 사람의 매력을 느낄수 있어 좋았습니다 2015.01.30 19:29 신고
  • 프로필사진 모바노 ㅎㅎ 부럽습니다. 저랑도 한번 보셔야죵 ㅎㅎ 2015.01.31 20:47 신고
  • 프로필사진 지후대디 네 ^^ 기회가 되면 꼭 한번 뵈야겠습니다 ^^ 2015.01.31 22:36 신고
  • 프로필사진 미친광대 좋은 시간 이셨으리라 생각 됩니다. 저도 많은 분들과는 소통을 하고 있지는 못하지만.. (저의 게으름으로.. ㅠ.ㅜ) 블로그에서 서로의 글로 만나다 직접뵈면 또 다른 느낌이 들 것 같네요. 예전에 pc통신 시절에 오프라인 모임을 할 때 서로의 아이디로 확인하고 인사 나누던 그때가 떠오릅니다. 블로그로만 뵙던 두 분의 모습을 이렇게 뵈니 또 새롭네요. 2015.02.02 16:55 신고
댓글쓰기 폼

블로그 연락처 : lucy7599@daum.net
"facebook 페이지로 구독"     "카카오스토리로 구독"

Instgram



Total
6,935,799
Today
81
Yesterday
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