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

날씨 좋은날 나들이 하기 좋은 곳 평택 소풍정원 평택 트리하우스에서 즐거운 하룻밤을 보내고 집에 오다가 평택에 있는 유명한 테마 공원인 소풍 정원을 들렸습니다. 이곳은 양질의 캠핑장으로도 유명한 곳인데 테마 공원으로 잘 꾸며진 공간들과 연못, 생태공원으로도 괜찮은 곳이라 생각됩니다. 꼭 캠핑이 아니라도 날씨 좋은날 나들이하기에도 최적으로 장소 같습니다. 제가 간 시기는 5월 말인데 연못들을 뒤덮은 연잎들이 장관인 시기였습니다. 공원 내의 연못에는 작은 섬들이 있는데 이 섬들은 각각의 테마를 가진 정원으로 꾸며져 있었습니다. 각각 이화의 정원, 무지개 정원, 빛의 정원, 지지배배 정원 등으로 꾸며져 있는데 특히 빛의 정원은 밤에 가면 더 특별할 것 같은 곳입니다. 집에 아직 어린아이들이 있다면 스티로폼 비행기도 날리고 산책을 하기에도 좋은 장소입니다. ..
평택 송탄 꽁당 보리밥 평택 트리하우스에 즐거운 밤을 보내고 다음날 점심을 먹으러 우연히 들렸던 곳이 꽁당 보리밥이라는 보리밥 전문점입니다. 특별히 찾아보았다기보다 그냥 이동 경로상에서 검색 되는대로 찾아서 간 곳인데 생각보다 맛도 좋고 서비스도 좋았었습니다.무엇보다 아내가 좋아하는 조미료 맛이 별로 나지 않는 보리밥 집이었습니다. 알고 보니 체인점이었는데 우리 가족이 들린 곳은 송탄에 있는 꽁당 보리밥집입니다. 평택 시청 근처에도 있고, 수원이나 서울 등 각지에도 있습니다.우리 가족이 들린 곳은 송탄점으로 주소상으로는 경기도 평택시 청원로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보리밥을 좋아하신다면 한 끼 해결하는 곳으로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이곳의 지리를 잘 모르는데 꽤 한적한 시골길을 한참 가다가 이렇게 크게 가게가 있어서 살짝 놀랐..
추천할만한 나무 위의 집에서 하룻밤, 평택 트리하우스 펜션 평택 트리하우스를 알게 된 건 외국의 나무 위에 지어진 통나무집 숙소가 나오는 영상을 보고 나서 이런 숲속에 있는 나무 위의 집에서 숙박을 하면서 보내면 재미있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혹시 한국에도 이런 숙소가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서 "나무 위의 집"을 검색해보면서입니다. 검색으로 찾은 사진에 나온 집은 정확하게는 큰 나무에 의지해서 지은, 즉 나무 위에 지어졌다기보다는 나무에 기대어 지은 집이었지만 어느 정도 제가 기대하던 바를 충족시켜주는 사진이었습니다. 대부분 외국에 가야만 볼 수 있는 나무 위의 숙소를 즐길 수 있을 텐데 국내에서 유일하게 숲속에 있는 제대로 된 숙박 가능한 통나무집이라는 점과 가까운 경기도에 있어서 편하게 가 볼 수 있다는 점이 가장 맘에 들었습니다. 주말에 가족들과 약간의 캠..
송탄 관광특구(신장)에 있는 김네집 부대찌개, 미쓰리 햄버거 한국식의 김치나 두부, 야채들이 들어간 찌개에 떡, 라면, 그리고 제가 농담 삼아 아질산나트륨 맛이라고 이야기하는 부대찌개만의 독특한 국물 맛에 일조하는 햄, 스팸, 소시지, 그리고 조리된 콩 등, 국적불명 정말 다양한 재료가 들어가는 요리를 보통 우리는 부대찌개라고 부릅니다. 이 부대찌개는 그 기원이 한국전쟁 당시 미군 부대 주변에서 나온 가공육을 솥뚜껑에서 김치와 볶다가(부대볶음) 타지 않게 하려고 물을 섞었다가 이것이 부대찌개가 되었다는 설(다소 맑은 국물의 의정부식 부대찌개) 또는 이 가공육들을 국물이 있는 보통의 찌개에 같이 넣어서 끓인 데서 비롯되었다는 설(걸쭉한 평택/송탄식 부대찌개)이 가장 유명한 것 같습니다. 어떻게 보면 동족 상잔의 아픔의 역사와 함께 태동한 음식으로 볼 수 있는데 한국..
카카오 뱅크 앱, 카카오 체크 카드 재발급 신청하기 메뉴 카카오뱅크 통장을 개설하고 체크 카드 발급을 받아서 잘 사용해 왔습니다. 카카오 프렌즈 체크카드의 경우 디자인이 예쁘고 카카오뱅크와 연계해서 사용 가능하기 때문에 제 경우에는 카카오 뱅크에 용돈 통장을 만들고 통장의 돈을 체크카드로 편리하게 사용해왔습니다. 이전 글 카카오 프렌즈 체크카드 수령 및 사용 후기 다만 이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들이 새겨진 카드에는 딱 하나 단점이 있습니다. 바로 내구성이 좀 약하다는 점입니다. 1년여를 넘게 사용하면 카드 앞 뒷면 사이에 틈이 생겨 서서히 갈라지기도 하고 캐릭터가 있는 면과 투명한 부분이 접합된 부분이 종종 부러지는 경우가 제 주변에도 보입니다. 이번에 저 역시 바로 투명한 부분과 카드 본체 경계 부분이 파손되었습니다. 바로 아래의 사진처럼 말입니다. 요즘은 I..
라이트룸으로 나만의 스타일로 필름 카메라 느낌 보정하기 보정을 하다 보면 많이 듣고 접하는 말에 "필름 카메라 느낌"의 보정 같은 말을 자주 듣습니다. 아주 가끔 지인 중에는 필름 카메라로 찍은 듯한 느낌으로 사진 보정을 했다, 필름 느낌 필터를 썼다와 같이 말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만 흔히 생각하듯 이런 형태의 보정 대부분이 사실 정확하게 필름 카메라로 찍은 모습을 재현한 것은 아닐 겁니다. 사실 이런 방식의 보정은 진짜 필름으로 찍은 사진과는 거리가 있습니다. 제 중학교 수학여행 사진들을 보면 분명 필름으로 찍은 사진이지만 지금 봐도 그냥 오히려 선명한 사진일 뿐입니다. 물론 사진 경험이 짧은 제가 모르는 어떤 특수한 필름 카메라와 필름을 이용한 사진들과 비슷한 느낌을 받을 수는 있을 수 있다 생각합니다. 결국 많은 사람들이 "필름 카메라 느낌"이라고 ..
한 발짝 늦은 아이폰XS MAX 개봉, KT Shop 통한 개통 아이폰 XS MAX는 이미 작년 11월 출시가 되어서 아직 후속작은 없지만 새 폰이라 하기에 어정쩡합니다. 화제가 된 시점으로부터 벌써 6~7개월, 그렇게 많이 늦기는 했지만 아이폰 X에서 아이폰 XS MAX로 기변을 했습니다. 다른 이유는 없고 요즘 들어 살짝 찾아온 노안이 큰 화면을 원했습니다. 또 이전에 쓰던 아이폰 6S+의 경우 가로가 조금 더 넓었기에 종종 좁은 화면이 자주 눈을 피로하게 했기 때문입니다. 그동안 아이폰 X로도 큰 아쉬움이 없었는데도 아이폰 XS MAX로 기변을 한 이유는 다른 향상된 기능도 많겠지만 딱 하나 넓고 시원한 6.5인치 19.5 : 9 비율의 디스플레이가 이유입니다. 또는 장황한 이유를 대었지만 요즘 같이 스트레스 많고 낙도 없는 생활에서 최신폰으로 기분을 쇄신(?)..
브런치 카페 라팽블랑(LAPIN BLANC), 맛있는 파니니와 샌드위치를 즐길 수 있는 곳 수원 정자동에 있는 브런치 카페 라팽블랑을 들렸습니다. 둘째 아이 학교에서 학교 선생님들이 제작하는 유튜브 영상 촬영이 있었는데 둘째 아이도 참가하게 되어서 일요일 아침 일찍 학교 근처에 왔다가 가족들과 이곳에서 브런치를 즐기기로 했습니다. 카페 라팽블랑은 예전에도 항상 내부에 사람이 많이 있어서 궁금했던 곳인데 커피 한잔 마시러 온 것 빼고는 브런치를 먹은 적은 없는 것 같아서 오늘은 가볍게 브런치를 먹어보았습니다. 사실 LAPIN BLANC (라핑블랑 또는 라팽블랑) 이라는 이름은 프랑스어로 "흰토끼, 화이트 래빗" 라는 의미인데 Le Lapin Blanc 이라는 파리에 있는 호텔 이름이기도 합니다. 무슨 연관이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냥 어쩐지 프랑스 느낌과 유럽풍 느낌을 주는 것 외에는 별다른 ..
용인 나인패치(9 patch) 캠핑카페 겸 스토어, 캠핑 준비 없이도 캠핑 기분 내기 좋은 곳 이번 연휴 중 용인에 있는 나인패치(9 Patch) 캠핑카페 & 스토어에 다녀왔습니다. 사실은 우리 가족도 몇 번 캠핑을 하려 시도해 본 적이 몇 번 있습니다. 이미 텐트가 쳐져 있고 장비가 다 준비되어 있는 스타일의 글램핑이나 카라반이라는 캠핑카 스타일에서 자는 방식이라던가... 남의 캠핑에 따라가 본다던가. 분명 숯불을 피워 놓고 직화로 고기나 다양한 요리를 하고 야외에서 밤에 타오르는 장작불을 바라보며 두런두런 대화를 나누거나 여유롭게 커피를 마시던 시간들의 여유로움 그런 것으로 캠핑에 왜 빠져드는지 정도는 저도 알 것 같습니다. 그런데도 캠핑 장비를 사거나 캠핑을 본격적으로 할 마음이 안 드는 건 아마도 저나 아내... 사실 아이들까지 철저히 야외 생활에 부적절한 성향들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마블 알못의 어벤져스 엔드게임 관람 후기 - 노 스포일러~ 사실 마블의 최근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먼저 챙겨서 보신 분들과 달리 제 경우는 사실 마블 알못에 가깝습니다. -이 글은 스포일러가 전혀 없는 짧은 후기 글 입니다.- 마블의 영화 중 흔히 인피니티 사가라 표현하는 21편의 영화 중 사실 극장에서 본 경우는 이번 엔드게임 하나 뿐이고 그 외에 약 9편 정도의 영화를 케이블 TV나 넷플릭스 등에서 보았습니다. 아이언맨 1편은 극장에서 봤던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 그 9편의 영화들은 케이블 채널이나 IP TV 등에서 우연히 방영하는 걸 보거나 아이들이 보고 있는 걸 같이 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헐크나 캡틴 아메리카나 토르, 스파이더맨은 아예 본 적이 없었습니다. 그나마 제 취향은 닥터 스트레인지나, 아이언맨 쪽이었는데 다만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Inst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