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graph

Google Nik Collection 무료화, 사진 보정을 손쉽게 만들어 주는 포토샵 플러그인 사용법

유료 149$ 이었던 포토샵 플러그인 Google Nik Collection이 무료화 되었습니다. 그것도 한시적인 무료가 아니라 완전 무료화 되었다는 소식 입니다.


구글은 2012년 이미징 전문 소프트웨어 업체인 Nik Software을 인수했는데 인수한지 약 4년만에 Google Nik Collection 포토샵 플러그인을 전면 무료화를 했습니다. 참 대단한 기업입니다. 올해 구입한 사람들에게는 보상 차원에서 환불을 해준다고 하는 군요.


포토샵이나 라이트룸으로 보정을 해오던 사진가들에게는 무척 반가운 소식일 것 같습니다.


Google Nik Collection은 플러그인 형태로 포토샵에서의 다양한 보정 효과들을 단순한 클릭 몇번으로 적용하게 해줍니다. 조금 사용해본 느낌으로는 마치 스마트폰에서 필터들을 적용하듯 강력한 효과들을 아주 쉽게 적용할수 있게 해주는 툴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간단한 설치로 포토샵, 브릿지뿐 아니라 라이트룸에서도 사용할수 있습니다.


물론 기초부터 탄탄하게 보정스킬을 쌓으면 좋겠지만 늘 시간이 부족하고 무언가 배울시간은 없는데 빠르게 이펙트들을 쉽게 적용해 보고 싶은 아빠사진사, 취미 사진가들에게는 꽤 유용합니다. 물론 빠르게 다량의 사진 보정을 해야하는 상업 사진가들에게도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위 사진은 Google Nik Collection 중 아날로그 Efex 프로에 있는 오래된 필름 인화 사진 느낌을 적용해 본 사진 입니다. 이런 느낌의 보정을 그다지 좋아하지는 않지만 한번쯤은 재미로 해 볼만한 것 같습니다.


이처럼 다양한 효과들을 필터 형태로 포토샵이나 라이트룸에서 손쉽게 적용할 수 있는데 해당 웹사이트에서 소개하는 대표 기능들을 한번 간단하게 소개해 보겠습니다.

 


아날로그 Efex 프로는 사진 클래식 카메라, 필름, 렌즈의 느낌을 만들 수 있습니다. 사용해 보니 재미있는 기법들이 많습니다. 일단 대표격인 필터를 적용하고 여러 조정바를 통해 자신만의 느낌으로 상세하게 적용 할 수 있습니다.


이런 필터효과들은 겹쳐서도 사용가능 합니다. 예를 들면 색상 Efex프로로 색감을 조절한 다음 샤프너로 샤픈을 준다던가 Define으로 노이즈를 감소시킬 수 있습니다.



색상 Efex의 경우 많은 기능이 있지만 특히 제가 늘 어려워 하던 특정 부위의 색상만 자연스럽게 변화 시키는 작업을 무척 간단하게 만들어 줍니다. 인터페이스가 직관적이어서 따로 메뉴얼을 보거나 배울 필요가 없는게 장점입니다.



사진을 흑백으로 만들고 거기에 특별함을 더 해주는 실버 Efex 프로 입니다.



사진들을 선명하게 만들어 주는 샤프너는 풍경이나 건물 사진을 500px에서나 보던 수준으로 업그레이드 시켜줄 것 같습니다.



요즘 제가 빠져있는 HDR 보정에도 새로운 옵션을 더 얻었습니다.



노이즈를 깔끔하게 잡아주는 Dfine....



늘 해보고 싶었지만 쉽게 잘 하지 못했던 특정 부위만 밝게 할 수 있고 색상과 색조 조정을 클릭하고 바를 이리저리 움직이는 것 만으로 간단하게 해내게 해주는 Viveza 등 유료였더라도 경험하고 나면 구입하려 했을것 같은 유용한 기능들이 참 많습니다. 글쓴이처럼 보정을 잘 못하는데 취미를 즐길 시간이 별로 없는 사람들이라면 많은 수고와 시간을 절약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다운로드 url : https://www.google.com/nikcollection/


윈도우라면 윈도우 버전을 Mac 이라면 Mac용 설치파일을 받으시면 됩니다.



설치도 아주 간단해서 한국어를 선택하고 다음, 다음을 몇번 누르면 설치가 끝납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포토샵이나 라이트룸이 먼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Google Nik Collection 설치가 끝나면 포토샵이나 라이트룸을 실행해 봅니다. 오늘은 간단하게 포토샵에서 사용하는 방법을 잠시 다루어 보겠습니다.

설치 직후 포토샵을 실행하면 아래와 같이 Google Nik Collection 이 자동으로 실행이 됩니다.



옵션 설정을 통해 선택도구를 포토샵 실행시에 같이 자동으로 열리게 하거나 포토샵 메뉴의 Filter를 선택한 수 실행되도록도 되어 있습니다.



제 경우에는 선택도구가 자동으로 뜨는게 싫어서 선택 도구 자동으로 열지 않음으로 설정 하였습니다.



자동으로 뜨지 않게 설정한 경우는 포토샵의 Filter->Nic Collection 메뉴에서 열어볼 수 있습니다.



아날로그 Efex Pro를 선택하고 이전 사진을 클릭 몇번으로 필름 느낌 오래된 사진으로 변환해 보았습니다. 정확하게 클릭 4번 정도로 설정한 것 같습니다.




그 외에도 색상을 마음대로 조절해 볼 수 있는 Color Efex



사진을 선명하게 만드는 Sharpener Pro 입니다. 풍경 사진에 아주 유용할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예전에 찍은 사진 중 노출을 잘 못 맞추어서 얼굴이 너무 어둡게 나와서 망사가 되었던 사진이 있는데 Viveza 의 경우는 지정한 영역만 노출이나 색감을 다르게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이런 기능은 라이트룸에서도 손쉽게 할 수 있는 기능이긴 한데 라이트룸의 사용법 보다 훨씬 직관적이고 보다 더 편리하게 느껴집니다.




앞으로 많이 활용해 보고 가능하다면 추가적인 기법이나 사용법을 추후 포스팅 해 보겠습니다.


포토샵 플러그인 이지만 별도의 이미지 프로그램이라고 해도 손색이 없을만큼 뛰어난 Google Nik Collection 의 전면 무료화라는 아주 반가운 소식 이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