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경남 고성에 갔으니 이곳에 유명한 맛집을 꼭 가봐야 겠죠? 공룡 박물관을 들린 후 가본 곳은 계림 새우나라 입니다.


많은 후기들이 있어서 저도 고성에 들리면 꼭 들려서 맛을 봐야 겠다고 마음 먹었습니다. 결과적으로 종업원 분들도 친절하고 음식맛도 좋아서 만족스러운 방문 이었습니다. 상족암과 당항포 관광지 중간 즈음의 거리에 있습니다.


만약 고성 여행 스케쥴을 잡으신다면 당항포 관광지 또는 공룡박물관에 들리셨다면 거리상 가까운 계림 새우나라에서 식사하시는 걸 권해 드립니다. 주변에 그렇게 가족과 식사할 만한 식당가가 많지는 않습니다.


제 경우에는 공룡박물관과 상족암을 들렸다가 계림 새우나라로 이동을 했는데 공룡박물관 둘러보고 상족암까지 걷느라 피곤해진 아이들의 배고프다는 푸념을 내내 들어야 했습니다. 그래도 배고품을 숙성(?)시켜서 인지 아이들도 평소보다 너무 잘 먹는 상황이 이어졌습니다.


바로 가까이에 고성 탈 박물관도 있으니 참조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새우 가리비 칠리소스 볶음

계림 새우나라 새우 가리비 칠리소스 볶음



다소 외진 곳의 골목길로 올라 가는 느낌이라 맞게 찾아온 것인지 잠시 헤멨는데 간판이 크게 있어서 쉽게 찾을 수 있었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간판


계림 새우나라 간판


계림 새우나라 식당 전경


계림 새우나라 식당 전경


계림 새우나라 창가에서 본 바깥 풍경


식당 안에서 바다를 바라보는 자리를 잡았는데 때 창 밖으로 때 마침 기울어 가는 햇빛이 바닷물에 반사되어 반짝이는 어촌의 풍경이 생각보다 정취가 있습니다.


계림 새우나라는 주로 해물 관련 코스 요리로 유명한 곳인데 메인 메뉴중 해물코스의 경우 1인 5~7만원 정도로 꽤 부담스러운 가격이고 새우셋트 보다는 조금 더 다양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는 새우가리비 코스를(1인 3만원) 많이들 선택합니다.


저도 새우가리비 코스를 선택 했습니다. 사실 우리 가족은 전체적으로 식사량이 많지는 않은 편이라 2인분만 주문을 했습니다. 2인분도 생각 보다는 푸짐합니다. 다만 가리비는 거의 아이들이 약탈해버려서 거의 맛을 보지 못했습니다.


코스 요리의 경우 계절별 해산물에 따라 1,2 가지 메뉴의 변화가 있습니다. 큰 틀은 바뀌지 않으나 주문하시기 전에 미리 구성을 확인하시는 걸 추천 드립니다.


계림 새우나라 야채 샐러드

야채 샐러드


보통 곁들임 음식으로 나오는 야채 샐러드를 다 먹지 않는 편인데 어포가 들어간듯 달콤하면서도 독특한 맛이 있어 몽땅 먹어치운 것 같습니다.


계림새우나라 단호박 샐러드

계림새우나라 단호박 샐러드


달콤하면서도 담백한도 간직하고 있는 단호박 샐러드 였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가리비 해파리 냉채

가리비 해파리 냉채


새우 가리비 해파리 냉채는 새우와 가리비와 게살, 해파리 냉채가 톡 쏘는 겨자소스와 잘 어우러져 있었습니다. 아이들은 겨자 소스때문에 먹지 않았지만 저와 아내는 맛나게 맛을 보았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실내


계림새우나라 새우가리비 코스


죽을 제대로 사진에 담지 않았는데 새우죽은 짭짤한 새우살이 죽안에 골고루 담겨있어 꽤 맛있었습니다. 2인분이다 보니 2그릇만 나왔는데 한입 맛 본 아이들에게 강탈 당했습니다.


계림새우나라 새우 가리비 칠리소스 볶음

계림 새우나라 새우 가리비 칠리소스 볶음


새우 가리비 칠리소스 볶음은 생각보다 칠리소스는 그다지 맵지 않았고 달콤한 맛이 좀 더 강해서 아이들도 잘 먹었습니다. 이전에는 해산물과 칠리소스가 이리 잘 어울리는 줄 미처 몰랐습니다.


계림새우나라 새우튀김

계림 새우나라 새우 튀김


아이들에게 인기였던 새우튀김 입니다. 튀김이 담기는 트레이가 독특합니다. 실제 나무가지인데 싸리나무가 아닐까 짐작하고 있습니다.


계림새우나라 비빔국수

계림 새우나라 비빔 국수


새콤한 맛이 일품이었던 비빔국수 입니다. 샐러드 보다 좀 더 질긴 어포가 들어 있어 새콤함과 쫄깃함을 같이 느낄 수 있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가리비 해파리 냉채


계림 새우나라 가리비 찜

계림새우나라 가리비찜


2인분이다 보니 아이들에게 빼앗겨 거의 맛을 보지 못한 가리비 찜입니다. 담백하지만 적절히 짠맛이 있어서 상당히 맛있었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가리비


가리비를 너무 좋아하던 아들과 딸 때문에 대부분의 가리비는 아이들 몪이라 우리 부부는 살짝 맛만 보았습니다.


앞서도 언급 했지만 우리 가족은 식사 양이 많지 않은 편입니다. 이 정도로도 배가 많이 불러서 뭔가를 더 먹기 힘들었습니다. 하지만 대식가 들이라면 단품을 추가 하시는 것도 권해 드립니다. 사진에 담지 못했지만 해물라면이 또 그렇게 맛이 있기로 유명합니다. 저도 먹어볼까 했는데 괜히 여행지에서 과식했다가 고생한 경험이 있다보니 자제하기로 하였습니다.


계림 새우나라 바깥 풍경


식사를 마치고 나오니 해가 거의 다 기울어져서 바다가 반짝반짝 빛납니다.


계림 새우나라 해지는 바깥 풍경


고성 해안 산책로 데크


계림 새우나라 앞에는 고성 해안을 산책할 수 있는 산책로 데크가 지나고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시간이 많으면 이 산책로도 한번 걸어 보고 싶은 마음이 듭니다.


남해 바다를 보면서 신선하고 맛있는 새우와 가리비가 주가 된 해물을 먹는것은 무척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 여행지의 유명 맛집들은 사실 막상 가보면 실망하는 경우도 있어서 약간 우려하면서 들렸는데 결과적으로 충분히 만족스러웠습니다.


고성 통영 여행 이전 글

[Travel & Delicious] - 고성 공룡박물관, 공룡발자국이 있는 상족암 경남 고성 여행

고성 통영 여행 다음 글

[Travel & Delicious] - 경남 고성 구름한조각펜션, 고성공룡박물관, 상족암 주변 펜션



 지후대디의 친구가 되어 주세요~


페이스북 또는 카카오스토리 구독

지후대디의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  

지후대디의 Favorite 카카오스토리 채널 "소식받기"


공감에는 로그인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좋아요 한번 눌러 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고성군 고성읍 |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

블로그 연락처 : lucy7599@daum.net
"facebook 페이지로 구독"     "카카오스토리로 구독"

Total
6,871,050
Today
1,051
Yesterday
2,7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