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 Delicious

평택 송탄 꽁당 보리밥

평택 트리하우스에 즐거운 밤을 보내고 다음날 점심을 먹으러 우연히 들렸던 곳이 꽁당 보리밥이라는 보리밥 전문점입니다.


특별히 찾아보았다기보다 그냥 이동 경로상에서 검색 되는대로 찾아서 간 곳인데 생각보다 맛도 좋고 서비스도 좋았었습니다.

무엇보다 아내가 좋아하는 조미료 맛이 별로 나지 않는 보리밥 집이었습니다.


알고 보니 체인점이었는데 우리 가족이 들린 곳은 송탄에 있는 꽁당 보리밥집입니다. 평택 시청 근처에도 있고, 수원이나 서울 등 각지에도 있습니다.

우리 가족이 들린 곳은 송탄점으로 주소상으로는 경기도 평택시 청원로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보리밥을 좋아하신다면 한 끼 해결하는 곳으로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꽁당 보리밥


평택 보리밥 전문점


이곳의 지리를 잘 모르는데 꽤 한적한 시골길을 한참 가다가 이렇게 크게 가게가 있어서 살짝 놀랐습니다.


보리밥 메뉴


보통 된장 보리밥과 청국장 보리밥을 많이 주문한다고 합니다. 찾아본 리뷰들에서는 가성비 측면에서 된장 보리밥을 많이들 추천하더군요.


꽁당 보리밥 실내


떡갈비


아이들을 위해서 떡갈비 하나를 주문하고 어른들은 된장 보리밥을 주문했습니다.

떡갈비야 웬만큼 못 만들지 않는 이상 아이들이 항상 좋아하는 음식입니다. 이곳 떡갈비도 꽤 맛이 있습니다.


수육


된장 보리밥 정식에 곁들어진 수육이 꽤 맛있는데 마치 불에 직화한 것 같은 느낌이 있습니다.



된장국


더구나 대부분 들러보았던 다른 보리밥집들과 다르게 된장국에서 조미료 맛이 강하지 않아서 아내가 무척 흡족해했습니다.

정말 옛날 시골에서 먹던 된장찌개 맛이랄까요? 담백하면서도 약간 칼칼하고 구수한 맛이 좋았습니다.


야채 반찬


보리밥 비빔밥 야채


그리고 메인인 보리밥, 풍부한 야채와 보리밥을 고추장에 쓱쓱 비벼 먹는 건 언제나 옳은 일(?)입니다.


꽁당 보리밥


보리밥, 비빔밥


저도 나이가 들었나 봅니다. 자극적인 요리들 보다 이제는 이런 보리밥 메뉴를 점점 좋아하게 됩니다.


꽁당 보리밥 후식


주전부리도 잘 갖추어져 있습니다. 경상도에서는 "박산" 이라고 부르는 강정과 특이하게 건빵이 있는데 이 또한 옛 시골의 주전부리 느낌을 줍니다.


또 마음껏 가져다 먹을 수 있게 해 놓은 미숫가루도 정말 좋습니다. 자주 볼 수 있게 된 식혜와는 달리 요즘은 미숫가루 보기가 참 어려워졌는데 여름날 차가운 물에 미숫가루와 설탕을 타서 먹는 그 시원한 맛을 기억하는 분들이라면 이곳의 주전부리도 좋아하실 것 같습니다.

시원한 미숫가루


우연히 평택 여행을 갔다가 들린 꽁당 보리밥, 알고 보니 집 근처에도 체인점이 있더군요. 주말에 입맛 없을 때 한번 들려봐야 겠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