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 Delicious

북수원 칼국수와 만두가 맛있는 집 시골풍경

오늘은 좀 개인적으로 소소한 맛집을 소개해 보려 합니다. 이곳은 아주 유명하거나 소문난 집도 아니고 맛에도 사실 호불호가 갈리는 부분도 있어서 보편적인 맛집은 아닙니다. 식당도 가정집의 거실을 이용하는 형태로 아주머니 두분이 작게 운영하는 곳으로 시골풍경이라는 칼국수 집입니다.


그럼에도 주변에 사는 사람들은 가끔 칼국수나 고기 만두 또는 김치 만두가 먹고 싶을때 자주 찾는 곳으로 어떻게 보면 동네 맛집 정도가 되겠습니다.


저도 주말에 바지락 칼국수나 해물 칼국수가 먹고 싶어지면 어김없이 이 집을 찾아가곤 합니다. 이 식당 자체가 주택가 숨어 있어서 찾기도 쉽지 않은 숨은 맛집이 되겠습니다.


가게 이름은 시골풍경 입니다. 바로 근처에 대단지 아파트들이 있지만 서호천 옆에 있는 이 집이 있는 곳은 어쩐지 시골 같은 느낌이 물씬 나기도 합니다.



사실 식당이라기 보다 일반 가정집의 마당이 주차장이고 거실이 식당 입니다. 손님도 그다지 많지 않아서 피크 시간을 피해서 가면 거의 우리 가족만 오롯이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사실 다음이나 네이버 지도에도 나오지 않는 음식점 입니다.

 

 


주 메뉴는 바지락 칼국수, 해물 칼국수, 만두국, 들깨 칼국수, 만두전, 황태국, 삼계탕, 닭볶음, 찜닭 등이 메뉴인데 우리가족은 주로 바지락이나 해물 칼국수, 집만두 등을 주로 먹습니다.

특히 아주머니 두분이 손으로 직접 빗은 만두가 일품인데 개인적으로는 고기만두를 더 좋아합니다. 아내는 김치 만두가 더 좋다고 하는 군요

 


맛을 명확하게 표현하긴 그런데 솔직히 상품화된 만두들 처럼 아주 맛있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다소 심심하기 까지 하지만 조미료의 맛이 거의 느껴지지 않는 투박한 손맛이 있다고 할까요? 나이가 들수록 그런 맛이 좋아집니다.

 


칼국수는 바지락이던 해물이든 푸짐함이 매력 입니다. 가볍게 식사하러 나선터라 카메라 없이 아이폰만으로만 간단하게 사진을 담았습니다.

 

 

 

아직 땡강도 많은 둘째 녀석도 이집의 칼국수는 아주 좋아하는 편입니다.


서울이나 멀리서 찾아올 만한 거창한 맛집은 아니지만 서호천 주변에 살고 다듬어지지 않는 손맛의 신선한 느낌을 좋아하신다면 한번쯤은 들려 볼만한 시골풍경 칼국수 소개 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파장동 |
도움말 Daum 지도

Inst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