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리스트   

Photograph

내친김에 포토샵에 도전해보다

요즘 새로운 분야에 도전해보는 것들이 많은것 같습니다. 잠시의 열정으로 끝나지 않아야 할텐데요 ^^;;


2년 넘게 EOS M 으로 사진을 찍으면서도 사진 보정의 세상은 나와는 다른세상으로 여기고 쳐다보지도 않았던 사람인데 카메라 기변을 하고나니 많은 변화가 찾아옵니다.


RAW 촬영은 뭐지? 했던 사람이 이제는 촬영시 JPG와 더불어 RAW 파일도 꼭 남기게 되었습니다. RAW 파일이란 날것 파일이란 뜻으로> 디지털 카메라가 촬영시에 실제로 받아들인 디지털 데이터라 생각하시면 됩니다. (EOS M에도 RAW를 남길 있었지만 2년 가까이 전혀 활용하지 않았던 1인 입니다.)


이 디지털 데이터 덩어리가 일반적으로 카메라 버퍼에서 우리가 흔히 보는 JPG란 파일 형태로 압축 변환되어 메모리카드에 저장이 되고 일반적으로 보고 이용되는 이미지가 됩니다.

 

 

카메라를 만져본 분들은 아마도 픽쳐스타일이라는 단어를 들어보셨을텐데 카메라 내부에서 이 픽쳐 스타일에 맞추어 변환된 JPG가 저장되므로 이미 우리가 보는 JPG도 사실은 카메라가 자동으로 보정한 이미지를 보게 되는 셈입니다. 이 픽쳐스타일 설정이 인물이면 인물의 피부색을 잘 살리는 색감으로, 풍경이면 풍경을 잘 살리는 스타일로 적용이 됩니다. 뭐 저야 왕초보다 보니 픽쳐스타일은 늘 자동에 놓여있었습니다.

 

그런데 사진에 관심이 생기다 보니 더 나은 사진을 표현하고 싶은 욕구가 생기나 봅니다. DPP와 같은 캐논 카메라의 RAW 를 JPG로 보정 변환해 주는 툴도 써보고 종국에는 포토샵에 대해서 흥미가 생겼습니다. 구입하기엔 너무 부담스러운 가격이다 보니 일단은 포토샵 체험판을 받았습니다.

 

사진 보정은 결국 위에서 말하던 카메라가 자동으로 생성해주던 JPG를 RAW 파일을 이용해서 수동으로 직접 변환 해보는 것이기도 합니다. 또 포토샵으로 만져서 더 나아지게 만드는 과정들을 "디지털 인화" 라고 표현 합니다. 과거에 암실에서 필름을 인화를 하던 사진가들도 약품이나 여러가지 방법을 이용해 보정 하며 인화를 하던것을 빗대어 하는 표현인것 같습니다.

 

결국은 저도 이 카메라가 자동으로 생성 해주는 JPG가 아닌 디지털 인화에 한번 도전해 보았습니다. 어쩌면 많은 사진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겪는 과정중 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이왕 촬영한 사진 내 아이 좀더 예쁘게 보이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생각에 시작했는데 이게 직접 해보니 또다른 신세계 입니다.

 

아래에 사진들은 RAW  파일을 DPP에서 TIF 파일로 변환한 후에 포토샵에서 간단하게 필터 정도만 이용해서 손대어본 예시들입니다. 물론 워낙 아무것도 모르는 초보다 보니 원본이 더 나아 보이는 경우도 많은, 아직 사진을 더 좋게 보이게 만드는데는 실패한 예시들이지만 사진의 느낌이란게 달라질수 있는거구나 하는 예시 정도는 될것도 같습니다.

 

보정 전

 

포토샵으로 밝기와 화이트밸런스를 조정해본 사진

 

보정 전

 

어쩐지 너무 밋밋한 사진인것 같아 광원을 한번 넣어 보았습니다.

 

보정 전

 

뒷배경의 연두색과 노란옷의 색감을 좀더 살리고 싶어서 채도를 변화시켜본 사진

 

보정 전

 

약간 역광이라 얼굴색이 좀 어둡게 나와서 광원을 넣어서 얼굴을 좀더 밝게 만들어본 사진. 플레어가 코에 생겨서 망작이 되었습니다.

 

무엇이든 첫 술에 배부를 수는 없는일이라 어쩐지 마음에 드는 이미지를 척하니 만들어 볼수는 없었지만 기본적으로는 아직 촬영기술과 빛을 잘 다룰 줄 모르는 부분을 경험으로 어느정도 익히고 나면 도움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오늘 예시는 그냥 포토샵과 보정으로 사진의 느낌이 달라질수도 있구나 하는 정도로만 받아들여 주시면 될것 같습니다.

 

이전 글

[Photo] - 애플 사진 공유 스트림 제한 사항


  • 요즘은 사진관련앱도 너무 잘나오네요 전에는 포토샵으로 어려웠는데요

  • 포토샵 보정 전후의 차이에 깜짝 놀랐습니다.^^
    저는 보통 포토샵을 사진 파일 용량을 줄이는데만
    사용하고 있었는데...
    오늘 지후대디님 사진을 보며 저도 관심이 생겼습니다.ㅎㅎ
    날씨가 추워졌습니다.
    감기조심하시고 좋은 하루 보내세요!

  • 이야~ 실력이 상당히 좋으신데요?! 전 오랫동안 포토샵을 다뤄보긴 하지만 .. 영 실력이 늘지를 않네요. 사진에 있어서 포토샵은 절대적 필수 같아요. 일부에선 예전에일명 뽀샵이라고 비아냥 거리긴 했어도 모 사진가의 말을 빌리자면 누군가에서 전해줄 사진을 보정하지 않고 보여주는것은 현상안된 필름을 주는것과 같다고. 디지털 시대에서는 보정은 정말 필수라 생각돼요!! 따님의 모습이 더욱 화사하게 변했군요!

  • 와우....이젠 raw 파일 보정까지...
    그냥 밝기 조절 정도는 해봤습니다만~~~ ^^

  • 저도 Raw 화일을 잘 이용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항상 JPG와 함께 남겨 둡니다. 정말 중요한 사진의 경우 Raw 화일로 나중에 포토샵 등에서 살릴 수 있더라구요. 포토샵에 정말 많은 기능들이 있는데 제가 쓰는 건 일부여서 아쉬움이 남더라구요. 앞으로 좋은 팁 발견 하시면 글 올려 주세요 ^^ 행복한 가을 하루 되세요 !

    • 네 약간 망친 사진은 살리긴 해봤는데 온전망사는 이리저리 노력해봐도 안되는 군요 ^^ 역시 처음에 잘찍는것도 중요한것 같습니다 ^^

  • 늘 배움의 끈을 놓지 말아야 하는데
    나이를 먹었는지 뭘 시작하려 해도 우선 자신감이 땅을 기고 있으니...ㅎㅎ...
    화이팅 하십시오.

    • 저도 마음같이 배워지지는 않은데 그래도 좋아하는 부분이니 아주 잘하게 되진 못해도 언젠간 늘지 않을까? 하고 맘먹고 있습니다

  • 와... 확실히 엄청난 차이가 있네요.
    저도 어렸을 때 포토샵 좀 만지다가... 아예 안쓰게 된지 10여년이 지났다보니 이젠 기억이 하나도 안나네요 --;
    다시 배우고싶어요.

    • 요즘 외국 사진 사이트에 가보면 포토샵이 기본이 된것 같습니다. 거의 그림수준의 과한 포토샵이유행이라 문화 충격을 좀 받았습니다 ^^

  • 새로운 도전은 언제나 즐거운 일이죠^^
    지후대디 님이 호기심과 열정을 보니
    포토샵 실력도 금방 일취월장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 포토샵은 가끔 사용하는 프로그램인데 촬영한 사진 보정의 용도로는 사용 해본적이 없네요
    바뀐 사진을 보고 깜짝 놀랬습니다
    보정의 세계가 조금씩 궁금해지기 시작하는데요~
    다음 작품들도 기대하고 있겠습니다^^ㅎㅎㅎ

    • 외국 사이트를 둘러보면 요즘은 보정이 아니라 사진을 기반으로 그림을 그리는것 느낌을 받았습니다 ^^ 아직은 전 자연스러운 사진이 더 좋습니다 ^^

  • 포토샵...저도 배워보고싶어요.
    확실히 보정전과 후의 느낌이 다르네요.
    둘째 키운다고 요즘 정신없는데...얼른 키우고 저도 도전해봐야겠어요...ㅎㅎㅎ

  • 오!!! 지후대디님이 포토샵까지 ㄷㄷㄷ
    저는 포토샵이 없어서 무료 GIMP를 사용하는데 잘 안되네요 ㅎㅎ
    역시 포토샵이 좋은거 같습니다.
    아무튼, 멋진 사진 많이 담아주는 아빠가 있어서 아이들이 부럽네요^^

    • 저도 체험판 사용중 입니다, 포토샵은너무 비싸서 ^^ 좀 익히고 체험판 기간이 끝나면 구입고민을 해봐야 될듯 합니다

  • 사진 찍는걸 좋아하고 멋진 사진이 나오면 기분이 좋지만..
    이런 보정 작업은 능력도 없고 귀찮다고 생각되는데...
    저도 언젠가는 꼭 배워보고 싶습니다^^
    참. 저도 지난주에 TNM파트너와 계약을 했습니다~
    앞으로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 와~ 그래도 사진을 찍으시는 쎈스가 있으니 포토샵을 조금만 다뤄도 보정을 멋스럽게 하시네요!
    부러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