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graph

캐논 카메라 픽처스타일을 내 입맛에 맞게 만들어 보자

오늘은 캐논의 픽처스타일을 편집하여 내 입맛에 맞는 픽쳐스타일을 만드는 방법을 포스팅 해 볼까 합니다. 캐논의 카메라 픽쳐스타일 편집기는 일반적으로 구입하신 카메라와 동봉된 CD에서 설치할 수 있습니다. 그나 저나 요즘은 사진 관련된 글만 쓰는 군요.  그래도 PC에서의 프로그램 사용법이니 카테고리는 오랜만에 IT로 정해 봅니다.

 

캐논 카메라에서 픽처스타일은 촬영후 카메라내에서 촬영된 정보를 JPG로 변환시 색상, 채도, 밝기, 샤프니스 등과 원하는 이미지 스타일을 미리 설정해서 적용해 주는 기능을 말합니다. 초기 상태에서는 제조사에서 만든 기본 픽처스타일이 담겨있으며 표준, 인물, 풍경, 뉴트럴 등 과 같은 기본적인 픽쳐스타일이 적용되어 이미지 JPG 파일이 만들어 집니다. 니콘에서는 유사한 기능을 픽처컨트럴이라고 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간혹 카메라 메뉴에서 조정 가능한 부분만 보시고 샤프니스, 콘트라스트, 채도 등만 조절하시는 용도로 잘못 알고 있는 경우도 있지만 실제로는 커브 같은 더 광범위한 이미지 프로세싱에도 관여 합니다.

이 픽처스타일, 또는 픽쳐스타일(이 글에서는 픽쳐, 픽처 혼용해서 사용 중, 검색에 걸려라 뭐 이런 맘도 있습니다.)은 RAW파일로 찍고 포토샵등을 이용하는 분들에게는 큰 의미가 없는 것이겠지만 특별히 보정을 하지 않고 JPG만 이용하시는 절대 다수의 분들에게는 설정에 따라서 사전에 원하는 이미지 스타일로 카메라 내부에서 보정한 것과 같은 효과를 얻을수 있는 유용한 기능 입니다.

 

또 보정 실력이 턱 없이 부족한 제 경우에는 인터넷에서 검색한 제가 마음에 들은 픽쳐스타일을 적용해 두고 있습니다. 카메라에서 LCD로 확인시는 적용된 스타일로 미리 볼 수 있거니와 일단 제 경우에는 RAW로 찍지만 이 픽쳐스타일 파일을 PC에도 저장해 두고 DPP로 JPG로 변환 할때도 픽쳐스타일 적용을 합니다. 추가로 보정이 더 필요 없다고 느껴지는 사진들은 이렇게 해서 곧바로 JPG로 PC에서 변환 합니다.

 

픽쳐스타일 관련 이전 글

[Camera] - 카메라의 픽쳐스타일에 따라 달라지는 사진

 

사실 바로 RAW로 불러서 포토샵에서 원하는대로의 스타일 보정을 적용한다면 좋겠지만 아직 제게는 역 부족 입니다. 포토샵 커브는 만질때 마다 이상한 이미지가 되어 버리고, 다른 옵션들도 제가 만질수록 초현실주의 사진이 되어 갑니다. 그래서 포토샵에서 보정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될때는 DPP로 일단 TIFF로 픽쳐스타일을 기본 적용한 상태로 포토샵으로 넘깁니다. 즉 제게는 픽쳐스타일이 1차 보정인 셈입니다.

 

어떻게 보면 1차 보정,  사전 보정의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이 픽쳐스타일을 처음 부터 만드는건 아직은 무리지만 이미 수많은 선배들이 만들어 둔 픽처스타일을 만지작 거려서 좀더 내가 원하는 스타일로 바꾸는건 가능 할것 같습니다.

 

 

편집기를 실해시키고 적당한 사진 RAW를 불러오면 위와 같은 모습입니다. 왼편은 픽처스타일 적용 전, 오른편은 적용 후의 이미지 예시를 보여주는데 이 화면을 보고 작성하기에는 무리가 있었습니다. 미리보기가 보여주는 예시와 실제로 JPG로 변환한 후의 보기가 상당히 달랐기 때문입니다. 미리보기는 대강의 설정만 적용되는지 보시고 실제로는 DPP에 적용해 JPG로 변환 해보면서 여러차례 적정값을 찾는 시도를 해야 했습니다. 제 모니터 색상도 안 맞고 이미지 뷰어의 색상도 제 각각이니 자주 볼 무언가로 기준을 잡으시면 될 듯 합니다.

 

 

기본과 색상축, 특정 색상등의 탭에서 다양한 설정이 가능한데 기본 소양이 모자란 저는 언제나 초현실주의 사진을 만들어 내는 픽처스타일 쓰레기를 양산해 냅니다.

 

 

만들어낸 픽처스타일은 pf3 형태의 파일로 저장을 하시면 됩니다.

 

 

아무래도 제 경우에는 잘 만든 분의 픽쳐스타일을 열어서 어떻게 설정했나? 분석하는 용도로 더 많이 이용합니다. 가끔은 기본 바탕이 마음에 드는 픽처스타일에 아주 작은 변화를 줘서 내 입맛에 살짝 맞추는 정도가 한계이긴 합니다.

 

 

픽쳐스타일 적용의 효과는 이미 이전 글에서도 사용했던 사진으로 대체하면 될 것 같습니다.

 

아래 첫번째는 다른 픽쳐스타일을 적용하지 않는 JPG (실제로는 Adobe Standard 일듯),  그 다음은 YsStyle 2.0 이라는 유명한 픽처스타일에서 아주 미미한 값만 수정해서 적용한 JPG 입니다.

 

 

 

같은 카메라 바디와 같은 렌즈로 촬영했건만 픽처스타일 적용에 따라 느낌이 정말 많이 다른 사진이 나옵니다.

 

나만의... 까지는 아니라도 내 입맛에 맞게 수정한 픽처스타일 만들기... 표준으로만 찍지 말고 한번 쯤 도전해 보시는게 어떨까요?

 

반응형

태그